FLIGHT

[대한항공] 국내선 운임 7년만에 평균 7% 인상…6월부터 적용

by 에디터 아이콘 TOFFEE 2019/05/03 768 views

대한항공이 6월부터 국내선 일반석 운임을 평균 7% 인상한다. 영업환경이 계속 나빠지고 있어 불가피하게 2012년 7월 이후 7년 만에 운임을 인상하게 됐다는 설명이다.


(출처: 대한항공 공식 홈페이지)


프레스티지석과 이코노미 플러스석은 인상된 일반석 운임을 기준으로 기존과 동일한 추가 요금(프레스티지석 6만원, 이코노미 플러스석 1만5천원)이 붙어 각각 4%, 6% 인상된다.


제주를 오가는 국내선 노선은 주중·주말 운임을 선호시간과 일반시간으로 구분해 일반시간 운임은 동결하고 선호시간 운임만 인상한다. 이에 따라 김포-제주 노선 중 선호시간 일반석 운임은 현재 주중 8만2천원에서 8만 6천원으로 오른다. 제주 노선의 선호시간은 제주행 오후 3시 이전 출발편, 제주발 정오 이후 출발편이다.


(출처: 대한항공 공식 홈페이지)


국내선 환불수수료도 차등 인상한다. 기존 1천원이던 환불수수료는 정상운임 예약은 3천원, 특별운임 예약 5천원, 실속운임 예약 7천원으로 각각 오른다. 국내선 에약 부도 위약금(노쇼 패널티)는 현재 수준과 동일한 8천원이다.


한편, 5월 31일까지 항공권 구매 고객은 인상 전 운임이 적용된다. 

에디터 아이콘 TOFFEE 에디터의 글 보러가기

: Recent Articles

: you will like